생각하는고양이

thinker9.egloos.com

포토로그


라이프로그


내가 올블릿을 탈퇴한 이유.


작년 가을, '나와 비슷한 생각을 가진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다'며 시작한 블로그는, 방문객이 없어 일기에 전락했다가 최근 다시 글을 쓰면서 블로그를 시작했지요. 블로그 설정을 이것저것 만져보니 수익을 얻을 수 있는 배너광고를 할 수 있다고 하여, 이 참에 파워블로거처럼 고액의 수익은 힘들어도 한달에 책 한권 정도 사볼 수 있는 용돈 정도 벌면 좋겠다! 하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글도 쓰고 방문객도 생기고 드믈지만 클릭수도 나오고 했는데, 수익을 보니 1000원이 안되더군요.

        에게..이거 생각보다 작은데? 남들은 한달에 몇만원씩은 번다는데 못해도 하루 500원은 벌어야지


하는 생각이 들더니 로그인을 안했을때 스스로 은근슬쩍 클릭하게 되고, 밖에 외출했다가도 컴퓨터를 쓸 기회가 있음 블로그부터 찾아 광고를 클릭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보니 얼마 안되어 작지만 꽤 큰돈, 6000원대에 진입했더랬죠.



그러다 오늘 문득 이런 생각이 듭니다. 내가 왜 블로그를 시작했지?
수익을 벌고 싶다고 생각하니 글을 써야한다는 강박관념이 생기더군요. 수시로 로긴하여 사람들이 얼마나 방문했는지 살피고 하는게 습관이 되구요, 뭐랄까, 생각해보면 한달에 만원의 수익(저같이 마이너 블로거에게 만원의 수익은 힘들죠.)을 얻는다 치다라도 만원이면 작은 돈도 아니지만 제가 얽매일 필요가 있는 금액은 아닐텐데, 왜 이러고 있나 하는 회의가 드는겁니다.



처음엔 누군가 내 글을 읽으려 방문한 것만으로도 기쁘고 신기했는데, 어느 순간 몇 백되는 방문객이 왜 글만 읽고 광고는 안누를까 하는 생각을 하고 있더군요. (사실 저도 블로그 하기 전엔 광고는 클릭도 하지 않았는데 말입니다.) 순수한 마음으로 시작했었는데 마음속에 자리잡고 있던 속물근성으로 처음의 의도가 손상되는걸 느끼자마자 이건 아니다 싶었죠. 속이 상했습니다.



그래서 탈퇴했어요. 이제는 좀 홀가분합니다. 원래 의도처럼 여러 분들과 소통하면서 공감할 수 있는 블로깅을 해야겠습니다.





지난 나의 대학시절이 초라해지더라. 서경덕씨 무릎팍도사를 보고

지난 8월 11일 황금어장의 무릎팍도사에서는 한국홍보전문가인 서경덕씨가 출연하였습니다. 여러 차례 독도 관련 홍보와 관련한 언론보도 등을 접한터라 기대감에 차서 보기 시작했지요.그는 대학교 생활이 생각보다 낭만이 없다고 여겨 연합동아리를 창설합니다. 그리고 1994년도 서울시 600년의 해 기념 행사로 타임캡슐을 묻는데, 그의 동아리는 지난 과거의 모습... » 내용보기

천사같은 남매의 이야기-천국의 아이들

(포스트 내용에는 스포가 포함되어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저는 이 영화에...10점만점의 10점 주고 싶습니다. 간만에 마음이 훈훈해지는 영화를 보았네요. 이 영화를 가족과 함께 봤는데 모두 재밌게 보았습니다. 가족이 함께 영화를 보고 싶은데 선정성이나 폭력성있는 영화를 피하고 싶으시면 이 영화를 선택하시라고 자신있게 추천해드리겠습니다.한 켤레 뿐인 운... » 내용보기

윤도현밴드 스페셜, 놀러와만이 할 수 있는 매력있는 토크쇼

지날 월요일, 놀러와에서는 윤도현밴드의 15주년을 기념삼아 스페셜 토크쇼를 방영하였습니다. 15년이나 지속된 밴드가 같이 토크쇼에 출연한 것이 놀러와가 처음이라는 건 놀라운 일이었습니다. 그간 예능에 출연하게 될 때마다 밴드 출현을 제의해도 방송국 측에서는 윤도현씨의 출연만을 원했다는 대목은 조금은 씁쓸해지더군요. 놀러와는 다른 토크쇼에 비해 다양한 시... » 내용보기

조정래의 '한강', 현대사의 아픔을 가슴으로 느끼다.1

조정래 작가의 대하소설 '한강'의 1,2권을 읽었습니다.조정래 작가의 책을 처음 접한 것은 태백산맥입니다. 고등학생 때였는데, 쉬는 시간, 점심시간 틈틈히 정말 열심히도 읽었습니다. 가끔 어려운 말들이 이해가 잘 안가기도 했었지만, 역사의식을 품고서 머리로는 생각하고 가슴으로 느끼며 읽기에는 어린 나이만은 아니었다고 생각합니다. 아리랑은 시도했다가 실패... » 내용보기